메뉴바로가기본문바로가기

동아사이언스

주말도 낮 기온 35도 이상 찜통 더위 이어진다

통합검색

주말도 낮 기온 35도 이상 찜통 더위 이어진다

2021.07.23 18:00
폭염 속 코로나19 검사 대기하는 시민들. 연합뉴스 제공
폭염 속 코로나19 검사 대기하는 시민들. 연합뉴스 제공

한낮 기온이 38도를 오르내리는 폭염이 이어지는 가운데 주말에도 낮 최고기온이 35도 내외로 오르는 등 무더위와 열대야가 이어질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기상청은 “25일까지 전국이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낮 최고기온이 35도 내외로 올라 무더위가 지속된다”며 “서쪽 내륙 일부 지역에서는 낮 최고기온이 38도 이상 오르는 곳도 있어 매우 무덥겠다”고 예보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토요일인 24일 아침 최저기온은 21~27도, 낮 최고기온은 29~37도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일요일인 25일은 아침 최저기온 21~26도, 낮 최고기온은 28~36도가 될 것으로 예보했다.

 

23일은 밤 8시까지 경기 북동부와 강원 내륙과 산지에 대기 불안정으로 시간당 30mm 내외의 강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24일과 25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을 것으로 전망됐다. 제주도에는 25일 오후 북태평양고기압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의 영향으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더위는 한반도 상공에 자리잡은 고온다습한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이 크다. 이 고기압의 흐름을 따라 동풍이 불어오면서 동풍이 태백산맥을 넘을 때 온도가 높아지기 때문에 서쪽 지역의 온도가 높게 나타난다. 한반도 서쪽에 자리잡은 고온건조한 티베트 고기압도 일부 영향을 주는 것으로 분석된다.

 

기상청은 “무더위가 장기간 지속됨에 따라 폭염특보가 지속되겠으니, 폭염 영향예보와 기상정보를 참고하여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에 충분히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다.

관련 태그 뉴스

이 기사가 괜찮으셨나요? 메일로 더 많은 기사를 받아보세요!

댓글 0

9 + 2 = 새로고침
###
    과학기술과 관련된 분야에서 소개할 만한 재미있는 이야기, 고발 소재 등이 있으면 주저하지 마시고, 알려주세요. 제보하기